[미리보는 HARFKO 2015] 냉난방·공조산업 대표기업 - LG전자
[미리보는 HARFKO 2015] 냉난방·공조산업 대표기업 - LG전자
  • 강은철 기자
  • 승인 2015.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냉난방·공조 에너지 솔루션기업
신재생·인버터 IT제어기술 개발 글로벌시장 개척

[투데이에너지 강은철 기자] Total HVAC & Energy Solution Provider’ LG전자는 전자제품, 모바일 통신기기 및 가전제품분야의 기술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특히 LG전자 H&A사업본부는 1968년 국내 최초로 에어컨을 생산하기 시작해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에 힘써왔다. 1998년 국내 최초 시스템에어컨 생산, 2008년 세계 최초 에어컨 누적판매 1억대를 달성하는 등 산업발전에 큰 기여를 해왔다.

▲ LG전자의 GHP-SUPER ⅱ.
2009년 가정용에서 초대형 빌딩, 산업시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에서 고객의 니즈에 맞는 최적의 종합 공조 솔루션 및 에너지 제어시스템을 제공하고자 ‘No.1 HVAC & Energy Solution Company’라는 비전을 선포한 이래 쾌적하고 편안한 주거, 업무환경을 제공하고 지속 성장 가능한 친환경 기술 제공 및 인프라 구축을 미션으로 끊임없는 투자를 통해 그 영역을 확대해가고 있다.

LG전자는 친환경과 고효율이라는 시대적 요구에 따라 일찍이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친환경적이면서도 에너지효율이 높은 제품을 통해 온실가스 발생량을 최대한 억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WHISEN’이라는 세계 최고 가정용 에어컨 브랜드에 안주하지 않고 Multi V Super, GHP Super 시리즈를 포함한 상업용 시스템에어컨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고효율의 터보, 스크류 및 하이브리드 공조기 등 다양한 대형 공조시스템과 빌딩 에너지관리시스템과 같이 차별화된 차세대 친환경, 고효율 솔루션을 보유하고 관련 기술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LG전자는 ‘한국국제냉난방공조전’이란 행사의 취지에 맞게 360m² 규모의 부스에 주택용에서부터 중대형 빌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용도의 건물에 최적화된 고효율, 저탄소, 친환경의 종합 냉난방·공조 에너지 솔루션을 전시한다.

이를 위해 초고층 빌딩과 산업시설용 대형 공조기기인 터보, 스크류 냉동기를 비롯해 흡수식 냉온수기 등 대형 건물 냉난방·공조 라인업을 선보인다. 세계 최고 수준의 효율을 달성한 LG전자의 터보냉동기는 빌딩, 공장, 쇼핑몰 등 대형 시설을 위한 최적의 냉난방 공조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세계 최고 에너지효율을 자랑하는 휘센의 시스템에어컨 ‘Multi V SuperⅣ’와 세계 최고 효율 및 최대용량의 ‘GHP SuperⅡ’ 등 국내 유일 순수 국산기술로 완성된 제품이라는 점에서 관람객의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또한 LG 휘센 ‘심야 축열식 히트펌프 보일러’는 심야시간대 전력으로 공기열원 히트펌프를 가동해 물을 데운 뒤 전용 저장고인 축열조에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난방 등에 사용하는 주택용 솔루션도 전시한다.

이 모든 시스템을 효과적으로 운영, 관리하기 위한 제어시스템인 BECON은 하나의 제어 시스템으로 빌딩 전체의 통합제어 및 에너지 관리를 통해 친환경 건축물의 가치를 제공한다.
LG전자는 이런 다양한 제품 및 솔루션들로 전시 공간을 구성하고 관심을 보이는 관람객에게 자세하면서도 신속한 설명을 제공해 다양한 에너지솔루션 및 종합 공조기업 위상을 다질 것이다.

타사대비 LG전자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은 폭넓은 종합공조 라인업과 대형 빌딩의 중앙 제어시스템 기술을 모두 보유하고 있다는 것이다. 시스템에어컨(EHP, GHP), 중앙공조시스템(터보, 스크류, 스크롤), 빌딩에너지제어시스템(BMS) 등을 개발 및 생산해 종합 솔루션·서비스를 제공하고 가정용 에어컨에서부터 대형 상업용 중앙공조시스템, 산업용, 원자력 공조까지 사업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원자력 발전소용 중앙공조시스템분야에서는 이미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LG전자의 관계자는 “R&D 투자를 통한 해외 제품과의 기술경쟁력을 확보하고 주력 제품의 고부가가치화, 지역 특성에 맞는 제품 개발 등 수출 전략화에 주력할 계획”이라며 “신재생에너지기술, 인버터기술, 최첨단 IT 제어기술 등의 개발을 통해 기후변화에 따른 지구온난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저탄소 녹색성장을 통한 Global 신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글로벌 ‘Total HVAC & Energy Solution Provider’로서 에너지 절감형인 고효율 에너지기기 개발과 에너지제어솔루션 기술 개발에 주력해 국가적 에너지절감에 앞장서겠다”라며 “에너지문제를 주도적으로 해결해 고객에게 보다 나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LG전자의 MULTI V SUPER Ⅳ.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