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HARFKO 2015] 냉난방·공조산업 대표기업 - 두텍
[미리보는 HARFKO 2015] 냉난방·공조산업 대표기업 - 두텍
  • 강은철 기자
  • 승인 2015.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냉동공조·환경계측 컨트롤러 전문기업
독자적 제어계측기술 집약 냉동공조 범용 컨트롤러 출품

[투데이에너지 강은철 기자]  산업장비 컨트롤러 전문 제조기업 (주)두텍(대표 최득남)은 국내 시장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제어계측기술이 접목된 신제품들을 속속 출시하며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 부스조감도
현재 ‘제조업 냉동공조설비 개보수사업’ 진출을 추진하고 있는 두텍은 다년간 연구개발 성과가 집약된 냉동공조 범용 컨트롤러 시리즈를 활용한 이번 사업의 수요는 생각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그간 보여 준높은 성과를 이어 감으로써 회사 자체의 발전은 물론 국내 냉동공조업계의 기술 발전을 견인하고 있다.  두텍은 ‘HARFKO 2015’에 독자적 제어계측기술이 집약된 △칠러 냉각기 컨트롤러 △히트펌프 컨트롤러 △공조기 컨트롤러 △전자식 압력 스위치 △공기압축기 에너지 절감 컨트롤러 △온습도 트랜스미터 등 그동안 관련업계의 호평을 받은 제품은 물론 온습도 트랜스미터 신제품도 출품한다.

히트펌프 컨트롤러 BX1500은 특유의 제어 로직 탑재로 2대의 스크류 컴프레서를 제어할 수 있는 다기능, 고효율 제품이다. 정밀 제상 감지 로직과 전자식 팽창밸브 컨트롤러와의 연동제어를 통해 히트펌프시스템에서 가장 큰 문제점으로 지적되던 효율성 문제를 효과적으로 해결한 것이 가장 큰 강점이다.
 
▲ 두덱이 생산하고 있는 다양한 계측기기.
또한 고급 사용자를 위한 확장 포트를 갖춰 활용성을 크게 끌어올렸다. 냉동기용 압력 스위치 DPX200R은 압력 스위치 구동부와 컨트롤패널이 분리된 새로운 개념의 디지털 압력 스위치다. ±1.0% 오차의 저압·고압 전용센서로 고정밀 디지털 측정이 가능하며 차별화된 노하우로 냉매 누설과 노이즈 문제를 완벽히 해결했다.

특히 분리형 컨트롤패널을 적용해 설치 및 유지관리의 편의성을 극대화한 점이 기존 제품들과 가장 크게 대별되는 특징이다. 온습도 트랜스미터 HTP1100은 높은 신뢰도의 온습도 측정이 가능한 초소형 프로브 타입 산업용 트랜스미터다.

93mm x Ø12의 매우 작은 크기임에도 온도 -40~80℃, 습도 0~ 100%의 넓은 범위를 정밀하게 측정할 수 있으며 디지털·통신·전압 등 다양한 출력을 지원한다. IP65 보호 등급 고내구성 스테인리스 하우징 및 신속한 기동 시간의 절전형 회로 채용 또한 동급대비 두드러지는 강점이다.

두텍의 관계자는 “국내 최대 규모의 냉난방공조산업 전시회 HARFKO를 통해 스테디셀러 제품들과 다양한 신제품들을 선보임으로써 차별화된 기술력을 과시할 계획”이라며 “특히 산업용 냉동기 전문 제조기업인 세원글로벌과 컨소시엄으로 통합 부스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관계자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다양한 신제품을 개발해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쳐 냉동공조 및 환경계측 컨트롤러 전문기업으로써 우리나라의 국격을 높이는데 앞장서겠다”고 비전을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