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심승일 서울경인고압가스공업협동조합
[신년사] 심승일 서울경인고압가스공업협동조합
  • 승인 2004.01.13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발전을 위한 방안 모색
친애하는 가스인 여러분! 희망찬 2004년 새아침이 밝았습니다.

돌이켜보면 지난 한해는 산업 전반적으로 침체되고 어려웠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갑신년 새해에는 국내외 산업용가스 종사자 여러분의 가정과 사업장에 행운이 늘 함께하는 한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서울경인조합은 설립 이후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회원사들과의 화합으로 어려움을 유연하게 대처해 나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고압가스시장은 수요보다 공급이 많아 업체들간의 경쟁으로 스스로 제살깎기식의 경쟁을 해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충전업체마다 타 업체의 수요처를 보호해주고 새로운 수요처를 발굴할 필요성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최근에는 인력난 해소를 위해 정부나 중소기업중앙회에 이 문제를 적극 건의하고 인력 충원 방안에 심혈을 기울였습니다.

아울러 산업용가스업계의 발전을 위해 액4社와 충전업계, 대리점 등이 삼위일체가 된다면 공공의 발전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우리 서울경인조합은 가스산업신문과 같은 전문언론을 통해 서울경인지역의 충전업계에 이같은 현실문제를 직시토록하는 동시에 공동발전을 모색하는 방안을 찾는데 적극 협력해야한다는 생각입니다.

가스산업신문도 새해에는 새롭고 알찬 뉴스원을 적시에 신속하게 공급해 더욱 발전하시고 번영의 소망을 이룩하는 한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