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특집] 린나이코리아
[신년특집] 린나이코리아
  • 승인 2004.01.15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용 6kW급 마이크로코젠 도입 / 컴펙트한 디자인 · 유지보수기간 6,000시간
린나이코리아는 2001년 GHP를 도입한데 이어 지난해에는 업무용 마이크로 Co-gen 시스템을 도입해 관련업계의 관심의 대상이 됐다.

린나이코리아(대표 강성모 www.rinnai.co.kr)는 지난해 열린 ‘냉동공조전’을 통해 업무용 6kW급 마이크로 Co-Gen시스템을 선보였다.

당시 출품된 마이크로 Co-gen은 발전출력이 6kW의 업무용으로 인버터를 탑재해 50~60Hz 관계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고효율의 가스엔진, 발전기, 인버터, 열교환기가 적용돼 발열효율 26.5%, 종합열효율 86%의 고효율을 자랑한다.

또한 상업용 전원과 연계되는 연계보호기능이 내장돼 공사부담이 없으며, 10kW미만의 가스엔진발전기는 소출력설비의 범주에 속해 전기관리담당자가 필요없어 유지비가 절약되며, 3대(20kW미만)까지 병렬로 설치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건물의 처마에도 설치할 수 있도록 컴팩트하게 설계됐으며, 가장 긴 유지보수기간인 6,000시간을 실현해 유지비용이 적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