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IoT보안 강화 본격화
LG CNS, IoT보안 강화 본격화
  • 송명규 기자
  • 승인 2016.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표준인증 이어 보안표준기술 개발 착수

▲ 김동현 (주)아이씨티케이 대표(좌)와 조인행 LG CNS IoT사업담당(상무)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LG CNSIT서비스업계 최초로 IoT 국제표준 인증을 획득한데 이어 IoT보안 강화에 나섰다.

LG CNS는 최근 서울 여의도 LG CNS 본사에서 보안솔루션 전문업체 ()아이씨티케이(ICTK)IoT 보안표준기술사업(PUF)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LG CNS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IoT보안관리서버 및 기기보안모듈에 PUF칩을 적용하는 연동 개발에 착수한다.

PUF(Physical Unclonable Function) 기술은 유럽, 미국 등 선진국에서 이미 인정받고 있는 보안표준 기술로 중요데이터를 메모리영역에 저장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Key값과 같은 중요데이터 자체를 암호화함으로써 보안 취약점을 근본적으로 해결한다.

LG CNS IoT사업담당 조인행 상무는 최근 사물인터넷이 확산되면서 보안에 대한 우려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PUF칩 기술은 하드웨어 기반의 강력한 보안이란 점에서 LG CNSIoT플랫폼과 시너지를 발휘해 IoT시장을 선도하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LG CNS는 본격적인 개발에 앞서 기술검토를 통해 PUF칩을 IoT플랫폼에 접목하는 상세 방안을 설계하고 연내 인증보안솔루션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LG CNS는 전자여권, USIM 등 스마트카드 기반 보안사업을 수행하며 10년 동안 축적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2015년에 IoT 보안솔루션을 개발하는 등 노하우를 갖추고 기기인증 및 펌웨어 보호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