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기평, 연구자 맞춤형 서비스 확대
에기평, 연구자 맞춤형 서비스 확대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6.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슨트 서비스와 신규과제 신청 일괄 온라인 접수 도입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원장 황진택, 이하 에기평)연구자들이 겪고 있었던 애로사항을 반영해 지기술개발사업 맞춤형 서비스를 확대·시행한다.

에기평은그간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사업설명회, 수행책임자 교육, 찾아가는서비스 등을 추진했으나 여전히 과제신청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의견을 반영해 조금 더 고객에게 한발 더 다가가는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개선했다.

번 개선의 핵심은 국민이 중심이 되는 서비스 정부3.0 실현을 위해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를 통합 제공하는 것으로 에너지기술 R&D 도슨트 서비스신규과제 신청 일괄 온라인 접수 시스템이 도입됐다.

에너지기R&D 도슨트서비스는 박물, 미술관 등에서 일정한 교육을 받고 전시물과 작가 등을 안내는 도슨트(docent)에서 착안해 에너지기술개사업을 담당하는 일정 수준 이상의 연구원이 신규과제 신청에 필요한 주요내용(사업계획서 작성, 기획의도, 사업비 등)1대1 담을 통해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이 서비스는 지난8일 대전에서 개최한 에너지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사업설명회에서 첫 선을 보였다.

한 기존 신규과제 신청 서류 직접 제출(방문 또는 우편)불편함 해소를 위해 일괄 온라인 접수시스템을 구축해 연구자들이 서류를 제출하면서 소요되는 시간 및 비용을 절감시켰다.

황진택 에기평 원장은 이번 서비스 개선을 통해 다양한 기관들의 에너지 R&D 참여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연구자들의 애로사항을 파악해 R&D 성과 창출을 위해 적극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