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R&D 기술금융지원 빨라진다
에너지R&D 기술금융지원 빨라진다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7.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기평·NICE평가정보, 업무협력 체결

▲ 황진택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우)과 심의영 나이스평가정보(주) 대표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원장 황진택, 이하 에기평)NICE평가정보()(대표 심의영)20일 국가 에너지R&D 기술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에너지분야 신기술의 사업화 촉진을 위한 연구개발과 기술평가, 기술금융지원 등에서 공고한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번 MOU 체결로 에기평은 수요조사를 토대로 에너지R&D의 우수 기술 및 기업정보를 NICE 평가정보에 제공한다. NICE평가정보는 이러한 정보를 토대로 해당 기업의 기술신용평가를 실시하고 은행권이 제공하는 기술금융 상품정보 및 매칭을 주선한다.

이를 통해 에기평은 기술이전 지원 및 BM 컨설팅과 더불어 금융지원까지 포함하는 기술사업화 전주기 체계를 구축하게 되며 NICE평가정보는 기업 및 산업정보 분야의 노하우 활용분야를 확장하게 된다.

이번 협력을 통해 국가 에너지R&D를 수행한 420여개 중소·중견기업들은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개별적으로 기술금융 관련 정보 수집에 소요되는 노력과 시간을 대폭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황진택 에기평 원장은 우수한 에너지 기술의 조기 사업화 과정에 금융지원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이번 MOU가 가시적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