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근 가스안전公 사장, 동방엘티에스 방문
김형근 가스안전公 사장, 동방엘티에스 방문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8.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림픽 성화대에 안정적 LPG공급과 철저한 안전관리 당부
강원도 강릉 소재 LPG충전소인 동방엘티에스를 방무한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이 김대근 대표를 비롯한 동방엘티에스 임직원들과 가스안전을 위해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강원도 강릉 소재 LPG충전소인 동방엘티에스를 방무한 김형근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앞줄 가운데)이 김대근 대표(앞줄 좌 4번째)를 비롯한 동방엘티에스 임직원들과 가스안전을 위해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안전한 환경 속에서 아무런 문제도 없는 평화로운 평창 동계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김형근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이 9일 강원도 강릉 소재 최대의 LPG저장능력을 갖추고 있는 동방엘티에스 LPG충전소를 방문했다.

동방엘티에스는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기간 중 성화를 밝혀 줄 연료인 LPG를 공급하고 있는 충전소로 지난해 7월1일 LPG수입사인 E1의 자회사에서 개인법인 회사로 전환된 바 있다.

동방엘티에스를 방문한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약 1간여에 걸쳐 LPG충전시설을 살펴본 뒤 "철저한 안전점검으로 성공적인 동계올림픽 대회가 치러질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김대근 동방엘티에스 대표에게 당부했다.

특히 동계올림픽 대회기간 중 성화대의 주 연료인 LPG의 공급업체인 만큼 LPG공급이 중단없이 이뤄져 불이 꺼지지 않도록 해야 하는 것은 물론 대회가 끝날 때까지 단 한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는 철저한 가스안전관리에 대한 당부도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대근 동방엘티에스 대표는 “성화대는 물론 선수촌 및 관계자들을 위해 마련된 식당에 임시 설치된 소형LPG저장탱크에 대해 철저한 가스안전관리를 실시하겠다”라며 “비상 LPG공급 대기 및 안전사고 발생시 긴급 A/S가 가능하도록 준비해 동계올림픽 기간 중 어떠한 문제도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강원도 강릉 소재 동방엘티에스를 방문한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좌)이 사무실에서 김대근 대표에게 방문 기념품인 벽시계를 전달하며 악수를 나누고 있다.
강원도 강릉 소재 동방엘티에스를 방문한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좌)이 사무실에서 김대근 대표에게 방문 기념품인 벽시계를 전달하며 악수를 나누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