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EM 대산지사, 황금산 주변 연안정화활동 실시
KOEM 대산지사, 황금산 주변 연안정화활동 실시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8.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봄맞이 국토 대청소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해양환경관리공단 대산지사(지사장 진흥재)는 지난 12일 서산시 대산읍 독곶리 황금산 주변 해안가에서 깨끗한 해양환경 조성을 위한 연안정화 활동을 펼쳤다.

서산시 대산읍 독곶리 해역은 국내 최대(면적 91,237) 해양보호구역이자 최초(2016728일 지정)의 해양생물보호구역인 가로림만의 초입에 위치하며 점박이물범, 붉은발말똥게 등 다양한 보호대상해양생물이 서식하고 있어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해역이다.

이번 연안정화활동은 서산시청에서 주관하는 새봄맞이 국토 대청소의 일환으로 대산읍 한옥희 읍장 및 직원 20여명과 협업해 추진했으며 봄을 맞아 겨우내 곳곳에 묵었던 쓰레기를 일제 수거해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했다.

대산지사는 청방선인 황금산호 및 청정5호를 이용해 스티로폼, , 플라스틱, 비닐 등 관광객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 및 바다에서 떠밀려온 해양쓰레기 4톤을 수거하고 해상으로 운반하는 작업을 실시했다. 또 매년 분기별로 육로로 반출이 힘든 이 지역의 쓰레기를 선박을 활용해 반출해 왔다.

진흥재 대산지사장은 깨끗한 해양생태계 조성을 위해서는 성숙한 시민의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KOEM은 지역사회와 학교를 대상으로 해양쓰레기 줄이기 인식증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