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남근 린나이 상무, ‘은탑산업훈장’ 수상
조남근 린나이 상무, ‘은탑산업훈장’ 수상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혁신공헌 인정받아
조남근 린나이 상무가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조남근 린나이 상무가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조남근 린나이 상무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제53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이번 포상에 수상자인 조남근 상무는 보일러, 캐스케이드시스템, 가스레인지, 전기레인지에서 선진수준의 발명으로 에너지효율화, 친환경화, 고효율화 등을 이뤄내며 업계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이끌고 국가 경쟁력 제고에 공헌한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린나이 R&D본부장을 역임하고 있는 조 상무는 발명 활동 장려를 통해 특허기술의 질적인 향상을 선도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자동 제어시스템을 첨가한 △린나이 스마트IoT보일러, 업계 최초 환경부 인증 △가스레인지 환경마크 획득 등 많은 업적을 이뤘다.

오직 ‘린나이맨’으로서 1986년 린나이코리아 중앙연구소 설계자로 입사한 조 상무는 가스 안전기술에 대한 혁신적인 발명을 통한 신성장 동력 발굴로 세계 선진수준의 가스 안전기술 체제를 도입하는 등 산업경쟁력 확보에 기여했다. 

조 상무는 수상소감에서 “발명이란 행복한 세상으로 변화시키는 것으로 세상에 헛된 도전은 없다”라며 “앞으로도 린나이와 함께 현재의 불편함, 낭비들을 제거하는 발명을 이어가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