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공장 공동 구매로 품질 높이고 가격 낮춘다
스마트공장 공동 구매로 품질 높이고 가격 낮춘다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도 업종별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 공고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유사 제조공정을 가진 기업들이 뭉치면 고품질의 스마트공장을 저렴하게 구축할 수 있게 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 이하 중기부)는 기업들이 공동구매 방식으로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도록 지원하는 ‘2018년도 업종별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을 6일 공고했다.

이번 사업은 유사 제조공정을 가진 중소·중견기업 5개사 이상이 모여서 스마트공장을 도입하는 경우 정부에서 비용의 일부(50%)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입 기업들은 양질의 스마트공장 시스템을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구축할 수 있고 공급기업은 동일한 시스템을 다수 기업에 판매함으로서 높은 이익을 기대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기업이 개별적으로 스마트공장을 도입할 경우 5,000만원의 비용이 필요하다면 유사 공정을 가진 5개 이상의 기업이 공동으로 도입하면 동일 솔루션을 4,000만원에 구매할 수 있는 방식이다.

이번 중기부에서 공고한 사업은 2018년도 시범사업으로서 진행한다. 중기부는 동 사업으로 총 30억원 내외를 지원할 예정이며 기업은 스마트공장 도입 비용의 50% 이내에서 최대 4,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
·단체는 자체적으로 공급기업을 선정해 유사 제조공정을 가진 기업을 최소 5개사 이상 모집하고 전담기관(스마트공장추진단) 홈페이지에서 양식을 다운받아 이메일(kosf@smart-factory.kr)로 신청하면 된다.

스마트공장추진단 사업관리시스템(http://bms.smart-factory.kr) 공지사항 게시판 내 첨부파일(매뉴얼 및 사업계획서 등)에서 제출서류 양식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또한 기업
·단체가 공급기업을 선정하지 못할 경우 전담기관에서 공급기업 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특히 이번 사업은 HACCP 위생관리제도 강화 등 정부정책 변화나 정부규제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을 우선 지원한다.

청년 선도 산단 등 유사 업종이 밀집한 지역에서 신청할 경우도 가점을 부여하는 방식으로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스마트공장추진단은 사업 참여를 원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 일시·장소는 14일 14시~16시, 대한상공회의소 지하 2층 중회의실(A)에서 열릴 예정이다.

설명회에 참여한 협·단체나 기업은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 설명을 들을 수 있으며 질의응답 시간을 가진 후 사업 참여 희망 기업과 공급기업의 즉석 미팅 시간도 가질 계획이다.

조주현 중기부 기술인재정책관은 “이번 사업은 국정과제이자 정부 8대 혁신성장 선도사업 중 하나로서 시행 중”이라며 “그동안 자금부담 등으로 스마트공장 도입을 주저하던 기업들에게 혜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 정책관은 “유사 시스템을 구축한 기업들이 서로 정보를 교환하는 방식으로 스마트공장을 통한 협업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