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오존까지 줄여주는 공기청정기 ‘눈길’
미세먼지, 오존까지 줄여주는 공기청정기 ‘눈길’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촉매방식 ‘에어가디언’과 ‘에어글 공기청정기’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최근 ‘라돈 침대’ 논란으로 음이온의 위해성이 도마에 오른 가운데 음이온과 오존을 발생시키는 공기청정기의 위험성도 대두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미세먼지는 물론 오존까지 감소해 주는 공기청청기가 속속 출시돼 관심을 끈다.
 

나노광촉매 공기청정기 ‘에어가디언(Air Guardian)’.
나노광촉매 공기청정기 ‘에어가디언(Air Guardian)’.

패스트플러스(대표 이명임)는 최근 러시아과학아카데미센터에서 실시한 오존 농도 실험결과 광촉매 공기정화기술을 도입한 공기청정기 ‘에어가디언(Air Guardian)’이 실내의 오존(O₃) 농도를 감소시키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러시아과학아카데미센터에서는 지난 2016년 10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에어가디언에 대한 오존 농도 측정실험을 진행한 결과 에어가디언 공기청정기의 필터가 실내의 오존 농도를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나 오존 제거 효과와 동시에 오존을 방출하지 않는 제품으로 그 안정성을 입증받았다.

이명임 패스트플러스 대표는 “에어가디언의 광촉매방식은 TiO₂(이산화티타늄)이 코팅된 유리구슬에 자외선A를 비춰 공기 중의 유기물질을 산화시키는 방식”이라며 “에어가디언 KL-20은 대기 중의 대략 2만여종의 유기물질을 산화하는 과정에서 오존 또한 다른 유해물질과 함께 저감하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에어글 공기청정기.
에어글 공기청정기.

에어글코리아는 에어글 공기청정기가 국가 공인기관인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을 통해 오존에 안전한 제품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에어글코리아는 소비자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을 통해 오존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공식적으로 유통되는 공기청정기는 환경부가 권장하는 오존농도보다 낮은 0.005ppm 이하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에어글코리아의 관계자는 “에어글 공기청정기는 오존에 안전하기 때문에 안심하고 사용하셔도 된다“며 “사용자의 건강을 기본으로 생각하며 안정성과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국시장을 넓혀 나가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