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야쿠르트 카트로 미세먼지 측정한다
SK텔레콤, 야쿠르트 카트로 미세먼지 측정한다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8.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야쿠르트·위닉스와 everyair서비스 시행
미세먼지 수집과정.
미세먼지 수집과정.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동네별 미세먼지를 측정할 수 있는 미세먼지 지도 플랫폼 ‘everyair’서비스를 10일 출시했다.

SK텔레콤은 한국야쿠르트(대표 김병진), 위닉스(대표 윤철민)와 협력해 미세먼지 지도 everyair서비스를 출시하고 향후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사회적 플랫폼으로 지속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everyair는 실내·외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하는 미세먼지 지도 서비스로 가입 중인 이동통신사 상관없이 누구나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전국 골목 구석구석을 누비는 한국야쿠르트 카트 코코와 일반 이용자 대상의 휴대용 미세먼지 측정기 에어비(AirBee)’ 등을 통해 사람들이 숨쉬는 높이에서 측정한 공기질 데이터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이 큰 특징이다.

이용자는 everyair를 통해 미세먼지뿐만 아니라 초미세먼지, 오존, 일산화탄소, 이산화질소 등을 포함한 전체적인 공기질 상태를 알 수 있다. 특정 지역의 공기질 상태를 색깔로 나타내 직관적으로 인식할 수 있으며 공기질이 궁금한 지역은 관심지역으로 등록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야외 미세먼지가 안 좋은 날에는 공기질이 좋은 실내 장소도 추천 받을 수 있다.

앞으로 미세먼지 측정을 하게 될 야쿠르트 카트.
앞으로 미세먼지 측정을 하게 될 야쿠르트 카트.

SK텔레콤은 everyair서비스 플랫폼의 개발과 운영을 담당한다. 또한 전국 SK텔레콤 대리점 1,000여곳에 기 설치된 공기질 측성 센서와 실내외 Wi-Fi 국소 200여 곳에도 센서를 설치해 미세먼지 데이터를 공유할 예정이다.

한국야쿠르트는 전동 카트인 코코에 공기질 측정 센서를 달고 운행하면서 미세먼지를 측정한다. 한국야쿠르트는 센서가 설치된 카트를 현재 500대에서 2019년에는 1만대까지로 늘려 더욱 촘촘히 공기질을 측정할 계획이다. 특히 코코는 높이가 약 1m로 어린 아이들이 호흡하는 높이와 유사해 유아기 자녀를 둔 부모들의 관심이 클 것으로 기대된다.

위닉스는 everyair에 연동되는 휴대용 미세먼지 측정기 에어비(AirBee)’를 개발하고 이를 보급·확산하는 데 주력한다. 이용자는 에어비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현 위치의 미세먼지를 확인하고 호흡량과 미세먼지 수치를 바탕으로 계산된 개인 미세먼지 흡입 추정치도 알 수 있다.

전국 각지에서 측정한 공기질 데이터는 실시간으로 중앙서버에 전송되고, 환경관리공단에서 제공하는 공공 공기질 정보가 더해져 세밀한 전국 단위의 미세먼지 지도가 만들어진다. 3사는 올해 말까지 측정 센서를 15,000여개로 늘리고 내년에는 야쿠르트 카트 1만대와 휴대형고정형 센서 14만개를 포함해 총 15만개 이상의 센서를 통해 더욱 촘촘하고 세밀한 미세먼지 지도를 그릴 예정이다.

SK텔레콤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촘촘한 공기질 관리 시스템을 구축, 미세먼지 해결의 초석을 마련하고자 everyair서비스를 시작했다.

촘촘한 공기질 측정시스템 구축은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필수적인 선결과제다. 우리나라 미세먼지 농도는 몇 년간 악화되고 있으며, 세계보건기구 기준과 비교했을 때도 높은 수준이다.

환경오염에 대한 국민 불안 수준 역시 높은 수준이다. 행정안전부가 지난달 6일 발표한 상반기 국민안전 체감도 조사에 따르면,국민의 환경오염 안전 체감도는 2.2점으로 각종 재난에 대한 안전위협 중 가장 높다.

SK텔레콤은 자사의 인프라를 사회와 공유한다는 취지의 공유 인프라개념을 적용함은 물론 everyair를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미세먼지 정보 플랫폼으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은 공기질 공유에서 나아가 개인, 기업, 사회 등 각 층의 참여로 새로운 미세먼지 해결방안을 공유하고 협업해 좋은 공기 질 구현을 위한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장을 여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조영훈 SK텔레콤 홈사업Unit장은 “3사의 협력을 통해 미세먼지 문제해결의 선결과제인 정확하고 촘촘한 공기질 지도를 만들어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김동주 한국야쿠르트 마케팅 이사는 신선하고 건강한 제품으로 국민 건강에 기여하던 코코가 이제 전국 단위 네트워크를 활용한 미세먼지 측정으로 국민 건강을 위해 한발 더 나아가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임태빈 위닉스 상무는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독보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위닉스가 SK텔레콤과 협력을 통해 신기술과 적극적인 결합으로 다양한 공기질 관련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함으로써 미세먼지 해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everyair서비스는 everyair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10일부터 무료로 다운가능하고 iOS용 앱도 앱스토어에도 이달 중 업로드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