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관公, 외부인사 포함된 ‘안전기구’ 구성
송유관公, 외부인사 포함된 ‘안전기구’ 구성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저유소 화재 대국민 사과 및 재발 방지 약속
대한송유관공사 고양저유소 화재 현장 모습.(사진제공: 경기도소방재난본부)
대한송유관공사 고양저유소 화재 현장 모습.(사진제공: 경기도소방재난본부)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대한송유관공사는 외부 전문가가 포함된 안전기구를 설립한다. 

최준성 송유관공사 대표와 전임직원은 지난 9일 ‘국민들께 드리는 말씀’을 통해 이번 고양저유소 화재와 관련해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며 재발 방지를 약속드린다고 사과했다.

송유관공사는 이번 화재의 직접적인 원인에 대해 관련 당국의 일부 발표가 있었고 앞으로 종합적인 원인 발표가 있을 것으로 생각되며 당국의 조사에 성실하고 책임감 있게 임하겠다고 밝혔다.

송유관공사는 이와 별도로 화재 이후 지적된 사항에 대해 겸허히 분석하고 종합해 향후 안전 운영의 중요한 기준으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외부인사를 포함한 전문가들로 구성된 안전기구를 만들어 사업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법적 사회적 요구 수준을 넘어선 최고 수준의 안전설비 능력을 갖추겠다는 대안을 제시했다. 

한편 송유관공사는 국민 여러분들의 생활에 불편을 끼치지 않기 위해 차질 없는 에너지 수급에도 만전을 기하고 화재 진화와 수습 그리고 원인 분석에 애써주시는 소방서, 경찰 등 당국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