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태백 보성탄광 갱내수 정비작업 실시
광해관리公, 태백 보성탄광 갱내수 정비작업 실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8.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갱내수 용출 현상 등 조사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이 강원도 태백시의 보성탄광 갱내수 용출과 관련해 정비작업을 실시한다.

광해관리공단은 두문동 터널을 지나 태백시로 진입하는 초입 도로변 옹벽에서 보성탄광 갱내수가 끊임없이 용출되는 현상과 관련해 원인을 조사하고 수질정화시설 설치 전 정비사업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위해 공단은 우선 ‘옹벽 유출수 차집관로 실시설계용역’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공단은 폐탄광으로 오염된 황지천의 복원을 위해 2020년까지 총 229억원을 투입해 3개소의 수질정화시설을 완공할 예정이며 보성탄광‧협성탄광 등 국부적으로 유출되는 갱내수 정화시설은 2025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김정필 공단 수질지반실장은 “이번 조치는 태백환경단체와 태백시의 지속적인 요구를 반영한 것”이라며 “향후에도 공단은 지역주민과 협력해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