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공사協, ‘사회공헌 실천의 날’ 개최
전기공사協, ‘사회공헌 실천의 날’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8.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만7,000여 전기공사기업인 전국 각지서 ‘구슬땀’
류재선 회장(좌)과 서울남부회 회원들이 서울 금천구 드림홈스쿨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류재선 회장(좌)이 서울 금천구 드림홈스쿨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1만 7,000여 전기공사기업의 온정이 전국을 밝혔다.

한국전기공사협회(회장 류재선)는 8일 중앙회와 전국 20개 시·도회가 일제히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전기공사협회의 관계자는 “전기공사 기업인 사회공헌 실천의 날을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하게 됐다”라며 “올해는 연탄 기부부터 쌀, 성금 기탁, 김장 담그기, LED등기구 교체 등 어려운 이웃이 겨울나기에 필요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함께 사는 사회 만들기에 앞장섰다”고 말했다.

우선 전기공사협회 중앙회는 8일 강서구립 봉제산 어르신 복지센터와 가양7종합사회 복지관을 찾아 점심을 배식, 시설물 및 주변환경 정리,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대상으로 한 식사 도움 활동을 펼쳤다.

특히 중앙회 직원 50여명을 비롯해 전기산업연구원 임직원들도 함께 봉사활동을 동참, 전기계 화합의 장도 함께 열렸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조정훈 협회 회원처 과장은 “쉽게 생각하고 거르는 한끼 식사지만 여기 계신 분들에게는 소중한 한끼라는 생각에 스스로를 돌아보게 됐다”라며 “주위를 돌아볼 수 있는 여유를 가지고 함께 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조그만 온정이라도 보태야겠다”고 말했다.

중앙회는 오는 15일에도 강서구립 가양7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김장 담그기 및 각 세대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서울남부회는 금천지역아동센터 연합회와 독산 2동 주민센터를 찾아 각각 300만원과 2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날 성금 전달식에는 류재선 중앙회 회장 및 임원들이 동참해 뜻을 보탰다.
 
류재선 전기공사협회 회장은 “전기공사기업들이 뛰어난 시공능력을 발휘해 전국 방방곳곳에 전력망을 연결했듯이 오늘 전하는 따뜻한 온정도 대한민국을 한층 더 밝히기를 기대한다”라며 “1만7,000여 전기공사기업들은 앞으로도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전국 20개 시·도회는 연탄 나눔 봉사활동, LED등기구 교체 등 재능기부, 쌀 기탁, 김장 담그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한편 매년 ‘전기공사기업인 사회공헌 실천의 날’을 제정해 전국 단위의 봉사활동을 기획한 전기공사협회는 이날 전국 20개 시·도회에서 지역사회 일원으로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전기공사기업인의 역할과 책임을 실천하고자 각 지역별로 연탄나눔 및 물품 전달 등 다채로운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