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산, 쪽방촌 ‘사랑의 겨울나기’ 봉사
벽산, 쪽방촌 ‘사랑의 겨울나기’ 봉사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대비 단열 작업 및 생필품 전달
벽산 임직원들이 서울역 쪽방촌을 찾아 ‘사랑의 겨울나기’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벽산 임직원들이 서울역 쪽방촌을 찾아 ‘사랑의 겨울나기’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벽산(대표 김성식) 임직원들이 8일 서울역 부근 쪽방촌을 찾아 ‘사랑의 겨울나기’ 봉사 활동을 펼쳤다. 

벽산은 중구자원봉사센터, 남대문쪽방상담소와 함께 서울 중구 후암로 쪽방촌 가정 45가구를 방문해 추운 겨울에 대비해 문풍지, 에어캡을 부착하고 생필품을 전달하는 한편 어르신들께 따뜻한 점심식사를 제공하는 등 뜻 깊은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벽산은 그동안 해피타트 ‘희망의 집짓기’, ‘걸음마 신발 만들기’ 등 크고 작은 사회공헌 활동에 전직원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귀감이 되는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김성식 벽산 대표는 “앞으로도 이웃과 사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