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2018 글로벌 기술협력 포럼 6일 개최
산업부, 2018 글로벌 기술협력 포럼 6일 개최
  • 진경남 기자
  • 승인 2018.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企 글로벌 기술협력, 해외 한인공학자들과 모색

[투데이에너지 진경남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미래 신산업과 글로벌 기술협력’을 주제로 6일 코엑스에서 2018 글로벌 기술협력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전기자율차 등 미래 신산업 분야별 해외한인공학자와 국내 기술전문가 간 글로벌 기술 트렌드 등 기술정보 교류, 국내 기업과의 1:1 기술협력 네트워킹으로 구성된다.

이를 위해 해외 12개국 30명의 해외한인공학자들과 국내 산학연 관계자 등 약 200명이 참석한다.

개막식에서는 최문영 미국 미주리대 총장의 ‘4차 산업혁명시대를 준비하는 위대한 도전’, 정성일 딜로이트코리아 대표의 ‘글로벌 비즈니스와 디지털 전환’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다.

아울러 산업부 국제공동 R&D를 통해 국내외 특허출원, 사업화 매출 등 탁월한 성과를 달성한 (주)아모센스, (주)코셈 등 4개 기업에 대해 산업부 장관표창을 수여한다.

이후 전기·자율차,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미래 신산업 분야의 산업부 R&D 기획을 담당하는 PD들과 해외한인공학자들이 미래 기술트렌드를 공유하고 국제공동 R&D 과제 발굴을 논의하는 세미나가 개최된다.

또한 사전 등록한 232개 기업들과 해외 한인공학자간의 1:1 상담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국제공동과제 기획과 해외 협력파트너를 찾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이번 행사는 현재 산업부가 지원하는 다양한 국제공동 R&D 프로그램을 소개하며 행사를 통해 기획된 R&D가 내년부터 과제 공모를 통해 실제 본 R&D로 이어지도록 할 예정이다.

김현철 산업기술정책국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의 키워드는 속도와 연결성이며 기술혁신은 기업이 단독으로 혹은 한 개의 국가 혼자 달성할 수 없는 미션”이라며 “글로벌 기술협력이 어느 때보다도 중요하기에 정부도 종합적인 지원전략을 수립하는 등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