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2018년 청렴도 평가결과 2등급 상승
광해관리公, 2018년 청렴도 평가결과 2등급 상승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8.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 가능한 반부패청렴시책 수립 및 조직 운영 결과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의 올해 종합청렴도 등급이 지난해에 비해 2등급 상승했다.

국민권익위원회가 지난 5일 발표한 612개 공공기관의 올해 청렴도 평가결과에 따르면 종합청렴도 점수가 전년대비 0.37점 상승한 8.54점으로 나타났다. 

광해관리공단은 지난해 5등급 중 4등급을 받았지만 올해 청렴도 평가결과에서는 종합청렴도 2등급으로 전년대비 2등급 상승했으며 외부청렴도도 전년대비 한계단 상승했다. 

광해관리공단은 그동안 청렴 우수기관 달성을 목표로 지속가능한 반부패·청렴시책을 수립하고 청렴한 조직문화 정착과 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취임 직후 인사청탁 등 부패 엄중처벌 의지를 전 직원에게 천명하고 ‘반부패 개혁으로 청렴한국 실현’이라는 정책기조에 부응하기 위해 채용비리 및 인사 청탁근절 청렴 서약식을 개최했다. 

또한 갑질피해 신고센터를 개설, 운영하고 있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전 직원이 솔선수범해 청렴도 향상을 위해 노력한 것이 올해 등급상승의 주요인”이라며 “앞으로도 반부패·청렴정책을 꾸준히 추진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