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에너지신산업 워크숍 개최
충북TP, 에너지신산업 워크숍 개최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8.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기업의 신규 비즈니스 창출 기회 마련
‘에너지신산업분야 네트워킹 통합 워크숍’이 개최되고 있다.
‘에너지신산업분야 네트워킹 통합 워크숍’이 개최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재)충북테크노파크(원장 김진태, 이하 충북TP)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경제협력권산업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13일부터 14일까지 청주 락희호텔에서 ‘에너지신산업분야 네트워킹 통합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탈원전 정부정책기조에 따라 기후변화대응, 에너지 안보, 수요관리 등 주요 현안을 효과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문제해결형 산업으로 인식되는 에너지신산업분야에 대한 기술 및 정책 동향을 공유하고 네트워킹을 통해 도내 기업의 신규 비즈니스를 창출하는 기회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경제협력권산업육성사업 수행기관인 충북TP와 제주국제대학교 산학협력단의 에너지신산업 지원사업 소개와 추진경과 발표 그리고 이재설 에너지기술평가원 실장과 손준호 LG전자  과장의 에너지 신산업 기술 및 정책동향 특강이 이뤄졌다.

둘째날에는 오진근 JS파트너스 대표의 ‘기업 투자성공을 위한 전략 및 접근법’, 이형우 피앤아이특허법률사무소 대표변리사 ‘지식재산권 침해 및 기술침해 사례’ 특강으로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김진태 충북TP 원장은 “충북은 태양광산업 클러스터를 중심으로 전국 셀 생산량의 73%를 차지하는 등 지역산업의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라며 “에너지신산업 관련기업과 유관기관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지속가능한 지역산업 육성 기반 조성 및 에너지신산업 창출 촉진에 충북TP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