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조용성 에너지경제연구원 원장
[신년사] 조용성 에너지경제연구원 원장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19.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율·효과적 E정책 대안제시 역량 집중
▲ 에너지경제연구원
조용성 원장

[투데이에너지]2019년 기해년(己亥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에너지분야에 헌신하고 계시는 모든 분들의 가정에는 무한 행복이, 직장에는 무한 발전이 늘 함께 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최근에 세계 에너지시장의 패러다임은 놀라울 정도로 격변하고 있고 새로운 글로벌 에너지시장 질서로의 전환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특히 신재생에너지의 국내·외 생산여건은 놀라울 정도로 빠르게 변화해 아직까지 경험해 보지 않았던 새로운 단계에 진입하고 있으며 셰일가스를 비롯한 비전통 에너지의 개발이 확대돼 이제는 무시할 수 없는 에너지원이 됐습니다.

그리고 중국을 비롯한 신흥국들의 에너지 수요는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국제유가는 예측이 불가능할 정도로 급등과 급락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2018년 IEA 세계 에너지 장기 예측에 의하면 세계 에너지 수요는 2017~2040년 기간 중 25% 이상 증가할 전망이며 인구 증가·도시화·경제 성장은 향후 세계 에너지 수요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이러한 에너지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정보의 수집과 분석 및 다학제적 협력 연구를 통해 효율적이며 효과적인 정책대안 제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입니다.

아울러 연구원이 보유한 연구 성과와 정보를 적재적소에 제공함으로써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에너지 싱크탱크로서의 소임을 다할 것입니다.

다시 한 번 기해년 새해를 맞아 에너지 가족 여러분들의 건강과 성공을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