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출자회사 안전관리 강화  
광해관리公, 출자회사 안전관리 강화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정청탁 금지 등 청렴 의지도 다져
권순록 광해관리공단 지역진흥본부장(왼쪽 5번째)과 출자회사 대표들이 31일 안전관리 점검회의를 마친 뒤 안전사고 예방을 다짐하고 있다.
권순록 광해관리공단 지역진흥본부장(왼쪽 5번째)과 출자회사 대표들이 31일 안전관리 점검회의를 마친 뒤 안전사고 예방을 다짐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의식 강화를 위해 강원도 원주 본사에서 31일 공단 출자회사를 대상으로 안전관리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문경레저타운, 삼척 블랙밸리컨트리클럽, 대천리조트, 바리오화순 등 광해관리공단 출자회사 대표와 안전 담당 직원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출자회사 별로 안전 점검 매뉴얼과 교육 활동 등 안전관리 활동을 소개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실천 방안을 공유했다.

권순록 광해관리공단 지역진흥본부장은 “최근 공공기관 및 사회 기반 시설물 안전사고가 이어지고 있어 안전사고에 대한 인식 제고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상시적이고 체계적인 안전점검을 통해 사고예방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참석자들은 이날 안전관리 점검회의에 앞서 청렴 교육영상을 함께 시청하고 부정청탁금지 등 반부패·청렴의지를 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