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철 한전KDN 사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 참여
박성철 한전KDN 사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 참여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탄소 환경친화 선도 기업 역할 강조
박성철 한전KDN 사장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박성철 한전KDN 사장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박성철 한전KDN 사장도 동참했다.

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의 지목을 받은 박 사장은 11일 회사 유튜브 계정에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참여 영상을 올렸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일회용품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해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된 환경운동으로 각자 보유한 텀블러 사진과 챌린지 내용을 SNS에 업로드하면 1건당 1,000원씩 적립돼 제주도 환경보전활동과 세계자연기금 등에 적립 기부되는 캠페인이다.

박 사장은 “인간이 만들어 낸 대량의 플라스틱 등 일회용 쓰레기로 인해 죽은 알바트로스새의 사체에서 봤듯이 자연이 죽어가고 인간의 생명마저 위협받는 시대에 살고 있다”라며 “회사 내에서도 에너지 담당자를 운영하고 1회용품 줄이기 실천지침을 제정해 전사적으로 실행하고 있으며 점차 유관기관 및 지역주민과 연계해 에너지ICT를 통한 저탄소 환경친화 선도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 사장은 다음 참여자로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과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을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