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선급·한화시스템, 특수선용 사이버보안 규칙 공동연구 착수
한국선급·한화시스템, 특수선용 사이버보안 규칙 공동연구 착수
  • 송명규 기자
  • 승인 2019.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사분야 맞춤형 보안솔루션 개발로 신규사업 기회 발굴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좌)과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좌)과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이 협약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이 국내 선두 방산전자기업인 한화시스템(주)과 특수선용 사이버보안 규칙 공동연구에 나섰다.

한국선급과 한화시스템은 14일 한화시스템 서울사업장에서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과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특수선용 사이버보안 및 ICT 기자재 공동 연구’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한국선급의 사이버보안 인증 분야 역량과 한화시스템의 함정 시스템 통합 역량 및 군 통신망용 보안 솔루션 개발 경험을 토대로 특수선에 적용 가능한 사이버보안 규칙을 공동으로 연구한다.

또한 해사분야 맞춤형 보안 솔루션 개발을 통해 신규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전문인력 양성, ICT 기자재 활용부문 등에서도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정석홍 한화시스템 사업본부장은 “한국선급과 사이버보안 규칙을 공동으로 연구함으로써 조선·해운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국가 해사산업 발전에도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태범 한국선급 연구본부장은 “한화시스템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선박 사이버보안 인증 역량을 한층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앞으로 세계 해사업계에서 기술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