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수소생산 기술개발 워크숍 개최
서부발전, 수소생산 기술개발 워크숍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연구과제 수행계획 공유
태안 IGCC(석탄가스화복합발전) 합성가스와 해양 미생물을 이용한 수소생산 기술개발 워크숍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태안 IGCC(석탄가스화복합발전) 합성가스와 해양미생물을 이용한 수소생산 기술개발 워크숍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11일 태안발전본부에서 (주)경동엔지니어링과 공동 주관으로 태안 IGCC(석탄가스화복합발전) 합성가스와 해양미생물을 이용한 수소생산 기술개발 워크숍을 개최했다.

해양과학기술원과 고등기술연구원 등 9개 관련기관 40여명이 참석해 진행된 이날의 워크숍은 기관별 관련 연구과제 수행계획 발표, 기관간 협조사항 토의, 태안발전본부 내 실증플랜트 건설현장 방문 순으로 진행됐다.

서부발전은 합성가스 정제를 통한 연료전지용 고순도 수소생산과 합성가스와 해양 미생물을 이용한 수소생산 등 Two-Track으로 수소 생산기술을 개발 중에 있다.

합성가스 정제 연료전지용 수소 생산기술은 지난해 6월 순도 99.99%의 수소 생산에 성공, 오는 9월 연료전지와 연계해 전력생산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며 해양미생물 이용 수소생산 기술개발은 (주)경동엔지니어링과 협력해 지난 3월 1톤/일(연간 300톤) 용량의 실증설비를 착공, 10월부터 실증운전에 돌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