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국가산업대상 2개 부문 ‘대상’
중부발전, 국가산업대상 2개 부문 ‘대상’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경영·동반성장부문 대상 차지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본부장(좌 4번째)이 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본부장(좌 4번째)이 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18일 서울 동대문구 그랜드힐튼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9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안전경영’과 ‘동반성장’ 2개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중앙일보가 공동 후원하는 ‘2019 국가산업대상’은 우수한 경영능력으로 국가 산업발전에 크게 기여한 기관을 선정해 안전경영, 동반성장, 기술혁신 등 16개 부문으로 나눠 시상한다.

중부발전은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CEO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안전 추진체계 확립에 따른 근로자의 사망만인율 ‘Zero’ 달성 △대한민국 안전대상 대통령상 수상 △찾아가는 안전교육 및 기초건강검진 지원 △KOMIPO 안전체험단 운영 △소화기·화재경보기 설치 등 국민안전 취약계층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지원활동을 펼쳐오며 국민과 근로자로부터 신뢰받는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그 밖에도 주요 국가기반시설의 보호체계 강화를 위해 업무연속성관리(BCM) 체계를 갖추고 자체 특화 훈련시스템을 바탕으로 한 국민참여형 재난대응훈련 시행을 통해 정부 국가기반체계 재난관리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달성하는 등 국민안심 발전소를 실현하고 있다.

또한 중부발전은 △K-장보고 프로젝트 △Power-Up 2050 창업기업 육성 △글로벌 테스트베드 지원사업 △중소기업 임금·복지격차 해소 등을 통해 협력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매년 ‘KOMIPO 동반성장포럼’을 개최해 1년 동안의 동반성장 성과를 공유하고 있다.

이런 노력에 힘입어 중부발전은 2018년도에 협력 중소기업이 1,341만달러 수출성과를 거뒀으며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공공기관 동반성장평가에서 최근 4개년 연속(2015~2018년) 공기업 중 최고등급인 ‘우수’등급을 받았다.

중부발전은 이와 같은 노력으로 안전경영과 동반성장부문에서 공로를 인정받아 2019 국가산업대상에 선정됐다. 앞으로도 중부발전은 안전경영과 동반성장을 혁신성장의 동력으로 삼아 책임있는 공기업의 모범이 되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