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포스텍과 손잡고 4차 산업혁명·지역발전 앞장
가스公, 포스텍과 손잡고 4차 산업혁명·지역발전 앞장
  • 조재강 기자
  • 승인 2019.0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 분야 인공지능기술 개발 위한 상호협력 협약 체결
최양미 한국가스공사 기술사업본부장(좌), 서영주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양미 한국가스공사 기술사업본부장(좌), 서영주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재강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지난 17일 포항공과대학교(이하 포스텍)에서 ICT분야 연구·교육·신사업 발굴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양미 가스공사 기술사업본부장, 서영주 포스텍 정보통신연구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앞으로 △인공지능 기반 회전기기 고장계측 알고리즘 개발 △IoT(사물인터넷) 기반 데이터 수집방안 마련 △연구인력 및 기술정보 교류 등을 통한 역량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으로 정부 국정운영 5개년 계획의 ‘4대 복합·혁신과제’ 중 하나인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혁신 창업국가’에 적극 대응할 뿐만 아니라 지역대학과 적극 협력해 혁신도시 중심의 지역성장 거점을 만드는 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가스공사는 천연가스 생산 공정에 ICT를 접목한 스마트공장 테스트베드(Test-bed) 제공 및 실증 프로젝트 추진을 통해 산학협력 네트워크를 활성화하고 인공지능 기반 신기술을 현장에 적용해 가스산업 혁신을 이끌어갈 계획이다.

가스공사의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지역대학의 우수한 인력과 기술을 적극 활용해 실질적인 산·학·연 협업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 및 상생발전을 촉진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가스공사는 지난 16일 계명대학교와 ‘딥러닝 기반 객체인식 기술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