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인근 지진 발생, 원전 운전 영향 없어
동해시 인근 지진 발생, 원전 운전 영향 없어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안위, 안전성 지속 확인 예정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는 19일 오전 11시 16분경 강원도 동해시 북동쪽 54km 해역 지점(깊이  32km)에서 발생한 규모 4.3 지진 관련, 현재까지 원자력발전소(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 및 연구용 원자로 포함)의 안전에는 이상이 없음을 확인했다.

현재까지 긴급 현장 안전 점검한 결과, 이번 지진의 영향으로 원자력시설의 안전변수에 특이사항이 있거나 출력감발 혹은 수동 정지한 원전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진앙지에서 약 88.4km 떨어져 있는 한울원전은 지진계측값이 지진경보 설정치(0.01g) 미만으로 경보가 발생하지 않았으며 다른 원전에서도 지진경보 설정치 미만으로 계측됐다.

원안위는 향후 여진 발생에 대비해 한국수력원자력 등 원자력사업자의 안전 점검 수행 여부 및 결과를 점검하는 등 안전성을 지속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