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자매결연 사회복지시설 사랑 나눔
가스公, 자매결연 사회복지시설 사랑 나눔
  • 조재강 기자
  • 승인 2019.0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아동·노인복지시설 9곳에 2,700만원 상당 후원품 전달
삼천리 임직원가족과 시민봉사자들이 시화방조제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삼천리 임직원가족과 시민봉사자들이 시화방조제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재강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지난 24일 대구광역시 동구 자유재활원을 찾아 사회공헌 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4년 대구 이전 후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본사 내 각 본부별로 대구지역 장애인·아동·노인복지시설 9개소와 1:1 자매결연을 맺고 정기후원 및 봉사활동을 이어왔다.

이날 가스공사는 청소기·생활용품 등 총 2,700만원 상당의 후원품을 지역 중증장애인생산품 제조업체로부터 직접 구매해 자유재활원을 비롯한 9개 자매결연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가스공사의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대표 공기업으로서 지역사회 니즈에 적극 부응하고 상생·소통할 수 있는 맞춤형 사회공헌 사업을 펼쳐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