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연재]에너지전환 조기달성, 진단이 이끈다 / ④ 동양티피티
[기획연재]에너지전환 조기달성, 진단이 이끈다 / ④ 동양티피티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효율향상, 차열에 주목”
에너지진단서 적용기술까지 원스톱시스템 구현
계열사 두온에너지원 통해 전방위적 에너지사업 실시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에너지기본계획이 수립될 때마다 에너지수요관리 항목은 빠진적이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에너지수요관리에 있어서 가장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진단사업은 여전히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다. 지난 2011년 전력예비율이 현저하게 떨어짐에 따라 정부는 대대적인 에너지진단을 통해 에너지효율화사업을 적극 활성화하겠다는 방침을 세운 바 있다. 당시 업계는 에너지진단사업을 비롯해 ESCO사업에 이르기까지 약 1조원대의 시장이 열릴 것이라는 기대감이 컸다.

하지만 8년여 시간이 지난 지금 오히려 시장 규모는 더욱 축소됐다. 그동안 대규모 화력발전소가 다수 들어선 여파로 전력예비율이 안정을 찾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정권이 바뀌어도 에너지관리의 중요성에 대해서는 한 번도 후순위가 된 적이 없었으나 실질적인 이행의지는 결여돼 온 것이 사실이다. 이에 따라 본지는 국가 에너지안보를 위해 앞장서고 있는 에너지진단의 중요성을 되짚어 보고자 한다. 본지는 한국에너지공단을 시작으로 총 10회에 걸쳐 기획연재를 한다. /편집자주

()동양티피티는 특수정밀진단, 전력설비 제안진단, EMTA 정밀에너지진단, 연구실 안전진단, 사고조사 및 복구 등 에너지진단을 비롯해 ESCO컨설팅, 설계 및 전기감리 등의 엔지니어링영역과 유지관리, 신재생에너지에 이르기까지 에너지효율향상을 위한 전방위적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동양티피티는 에너지전환의 핵심사업으로 주목받고 있는 에너지효율향상사업이 기후변화에 맞춰 보다 다양해지고 있는 만큼 발상의 전환을 꾀해 관련업계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유태완 동양티피티 대표.
유태완 동양티피티 대표.

유태완 대표는 에너지진단만으로는 기업이 자생하기는 어려운 것이 사실이라며 그래서 최근 진단기업들은 진단뿐만 아니라 특화된 기술개발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동양티피티 역시 두온이라는 브랜드를 통해 차열페인트 및 건설, 에너지리뉴얼, 시설관리, 에너지안전관리에 이르기까지 원스톱시스템 구현에 나서고 있다.

유 대표는 이의 일환으로 그동안 에너지효율화기술로는 단열에 집중해 왔지만 동양티피티는 최근 우리나라 역시 여름철 폭염이 지속되는 가운데 차열에 대해 고민을 시작했다라며 그 결과물로 계열사 ()두온에너지원을 통해 쿨루프기법인 차열페인트를 개발했다고 전했다.

유 대표는 또 차열페인트는 기존의 페인트들과 달리 햇빛을 반사시킴으로써 건물 내 열이 유입되는 것을 완화시키는 것이라며 차열페인트 시공 후 지붕 온도를 측정한 결과 평균 33%를 낮추는 효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현재 차열페인트 시공사례는 약 200여건에 달하며 그 효과를 입증해 주고 있다. 주거시설, 마을회관이나 경로당, 취약계층 등과 같은 공공시설뿐만 아니라 공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적용되고 있다. 특히 온도에 예민한 냉동탑차에도 차열페인트 시공으로 내부 온도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한 바 있다.

차열페인트는 칠하는 것만으로도 표면온도가 약 30~40%가량 낮아지고 실내온도 또한 3~5가 낮아지는 효과를 가져온다고 유 대표는 설명했다.

유 대표는 한국에너지공단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실내온도 1를 낮추는데 7~8%의 에너지효율이 개선된다는 분석결과가 있다라며 이는 다시 말해 차열페인트 하나로 에너지효율을 30~40%까지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두온에너지원의 차열페인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일본 JIS인증을 획득했다. 무엇보다 차열성능을 오래 유지하기 위해 다양한 성분을 포함시켜 내구성도 일반 페인트대비 2배 이상 향상시켰다.

유 대표는 또 두온에너지원의 차열페인트는 오염방지를 위해 발수기능을 포함, 건물외관을 오랫동안 깨끗하게 유지시켜 주며 열흡수를 차단하기 때문에 콘크리트 구조물의 균열을 감소시켜 건물의 수명연장에도 도움을 준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동안 차열페인트는 대부분이 흰색이었지만 두온에너지원에서는 색감도 보다 다양하게 개발해 시각적인 효과도 고려했다.

유 대표는 다양한 색감을 개발해 내기는 했지만 아무래도 차열효과가 확실한 것은 단연 흰색이라며 유색페인트들도 흰색만큼 차열효과를 보이기는 어렵지만 일반페인트와 비교했을때는 그 성능의 우수함을 눈으로도 바로 확인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차열페인트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환경성적표지인증서를 받은 환경인증제품이어서 친환경 에너지전환이라는 정부의 정책기조에도 맞아 떨어지는 기술이다.

그러나 유 대표는 정부의 정책기조대로라면 우리가 가진 기술은 탄력을 받아야 하지만 가장 문제는 건축기준에서 단열은 포함돼 있으나 차열에 대한 부분은 권고사항일뿐 의무사항이 아닌데다 이를 적용한다고 하더라도 가점이 없어 채택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최근 서울시가 녹색건축물 설계기준을 개정, 고시했는데 이 역시 권고에 그쳐 실효성은 미미하다고 토로했다.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국내 여름철 기온은 40에 육박하는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 그로 인해 정부는 전기요금 감면혜택 등 국민 건강안전을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이는 차열시스템 적용이 건축기준에 포함돼야 하는 이유다. 단순히 차열페인트 적용을 통해 건물의 온도를 낮출 수 있고 그로 인해서 냉방기기 사용을 줄여 국가 전체 에너지소비를 감축할 수 있다면 더 이상 망설일 이유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유 대표는 동양티피티는 차열페인트뿐만 아니라 지난 시간동안 다양한 분야의 에너지진단을 통해 얻은 자료를 바탕으로 에너지효율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신기술 개발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