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정고압가스 충전시설 안전관리책임자 요건 완화
특정고압가스 충전시설 안전관리책임자 요건 완화
  • 김창수 기자
  • 승인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관리교육 이수자도 가능

[투데이에너지 김창수 기자] 앞으로는 한국가스안전공사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의 승인 하에 실시하는 일반시설 안전관리책임자 양성교육을 이수한 사람도 특정고압가스 충전시설 안전관리 책임자 근무가 가능해졌다.

종전에는 가스기능사만 안전관리 책임자가 될 수 있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4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고압가스 안전관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을 공포했다.

이번 개정령은 안전관리 책임자의 선정기준을 운영 현실에 맞게 완화하기 위한 것으로써 저장능력 100톤 이하 또는 시간당 처리능력 480m³ 이하인 고압가스일반제조시설·충전시설이며 자동차 연료로 사용되는 특정고압가스 충전시설의 안전관리자 기준에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