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수소산업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삼척시, 수소산업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김창수 기자
  • 승인 2019.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수소기업 넬과 협력
수소충전 및 수전해 인프라 구축 추진

[투데이에너지 김창수 기자] 삼척시(시장 김양호)는 강원테크노파크(원장 김성인), 넬(수석부사장 Jorn Rosenlund)과 지난 15일 삼척시청에서 ‘삼척시 수소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척시는 부지확보 및 인허가 지원을, 강원테크노파크는 민간충전소 구축 및 운영사업 참여와 수소인프라 구축 기술지원에 나선다.

또한 넬은 수소충전 및 수전해 인프라 구축 확대 사후관리와 넬 공장의 삼척시 설립 및 관련 일자리 창출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넬(Nel)은 노르웨이에 본사를 둔 세계 최대 수전해시설사업분야 수소기업으로 삼척 및 강릉 수소충전소 구축 사업자로 선정됐다.

삼척시 수소충전소 구축사업은 강원테크노파크 주관으로 총 30억원(환경부 15억원, 강원도 15억원)의 사업비가 투자되며 오는 8월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삼척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2019년 수소생산기지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48억5,000만원을 지원받아 총사업비 70억원을 투자해 수소생산기지 구축에 나서게 된다.

또한 수소차량 운행기반 구축과 수소기반 에너지 융·복합단지 조성사업 등 수소를 이용한 산업을 지역발전 혁신성장 동력사업으로 육성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