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제주도 AMI 전환 도시사업 추진
한전, 제주도 AMI 전환 도시사업 추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MI 완전 보급 및 13개 분야 서비스 실증사업 추진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지능형 전력계량 인프라(AMI: Advanced Metering Infrastructure
)기반의 서비스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제주도 AMI 전환 도시사업(ATT: AMI Transition Town)을 추진한다.

이번 ATT 사업은 연내 제주도에 전 고객(42만호 중 현재 20만호 보급완료)을 대상으로 AMI 보급을 완료하고 원격검침 및 전기품질관리 등 13개 분야의 AMI기반 신 서비스 실증을 통해 해당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제주도 AMI 보급 시 주요 통신방식도 유무선 통신망을 최적 믹스해 통신성공률 안정화에 주력할 예정이다.
 
권기보 한전 영업본부장은 “AMI는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의 디지털 변환 및 에너지신사업 확대를 위한 필수요소로 서비스의 전문화, 지능화로 그 영역이 더욱 확대되고 있는 만큼 끊임없는 기술혁신과 더욱 편리하고 가치있는 콘텐츠를 고객에게 제공함으로써 AMI를 전력사업의 새로운 사업 기회의 영역으로 개척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