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서울남부, LPG판매업소와 간담회 개최
가스안전公 서울남부, LPG판매업소와 간담회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국렬 지사장,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 강조
가스안전공사 서울남부지사는 남부 관내 각구 지회장 및 개인 LPG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안전관리 강화 간담회를 가졌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서울남부지사는 남부 관내 각구 지회장 및 개인 LPG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안전관리 강화 간담회를 가졌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서울남부지사(지사장 오국렬)는 23일 남부지역 관내 개인 LPG판매업소 및 각구 LPG판매협회 지회장을 대상으로 가스사고예방 및 안전관리 강화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번 간담회는 마감조치 미비·시설불량 등으로 발생되는 LPG관련 주요 사고사례를 공유했다.

특히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가스보일러사고 예방을 위한 특별점검 및 관리방안 등에 대해서도 함께 논의했다.
 
또한 가스안전공사 서울남부지사에서 자체 수립한 ‘최근 11년간 관내 가스사고분석 기반 가스사고 제로화 달성 대책’을 공유하고 가스사고 제로화 달성을 위해 대형사고 위험성이 높은 소형LPG저장탱크 시설 점검 철저 등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오국렬 가스안전공사 서울남부지사장은 “LPG사고를 줄이기 위한 가스안전관리 강화 대책 추진과 더불어 간담회 등을 통해 LPG공급자와 긴밀한 상호 협조체계 구축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