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경기본부, 대학생 가스안전 교실 운영
가스안전公 경기본부, 대학생 가스안전 교실 운영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대 봄 축제장 찾아 부탄캔 폭발위력 체험교육 등 실시
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가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 개최된 봄 축제장을 찾아 가스안전 체험교실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가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 개최된 봄 축제장을 찾아 가스안전 체험교실을 운영하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장재경)는 지난 23일 수원시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봄 축제장을 찾아 대학생을 위한 가스안전 체험교실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가스안전 체험교실은 △가스시설 누출점검 체험 △가스폭발위력체험 △가스보일러 안전점검 체험 등 다양한 형태의 가스안전 체험활동을 통해 참가자들이 일상생활을 편리하게 해 주는 연료용 가스를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휴대용가스레인지 및 부탄캔 사용량이 증가하는 봄 행락철을 맞아 과대불판·알루미늄호일을 감은 석쇠사용 등 사용자 취급 부주의로 인한 부탄캔 폭발사고 사례를 전파하고 다 쓴 부탄캔의 안전한 폐기방법과 사용하다 남은 부탄캔의 안전한 보관방법에 대해서도 안내가 이뤄졌다.

장재경 가스안전공사 경기지역본부장은 “경기도는 타 시·도에 비해 대학생 및 초·중·고교생 인구가 많은 지역인 만큼 경기도 학생인구에 대한 가스안전 의식 제고를 위해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이달 초 경기도교육청과 초‧중‧고교생 가스안전교육 협력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