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 장학금
S-OIL, 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 장학금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물복지재단에 장학금 5,000만원 전달
세드릭 뒤카스 STLC 부사장, 신한춘 화물복지재단 이사장, 서정규 S-OIL 본부장(좌부터)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세드릭 뒤카스 STLC 부사장, 신한춘 화물복지재단 이사장, 서정규 S-OIL 본부장(좌부터)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OIL(대표 오스만 알 감디)이 자회사인 에쓰-오일토탈윤활유(대표 신혁, 이하 STLC)와 함께 31일 서울 역삼동 소재 화물복지재단을 방문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를 위한 장학금 총 5,000만원을 전달했다.

S-OIL과 STLC는 2015년부터 우리나라 경제 발전의 숨은 주역으로서 업무 중 불의의 사고를 당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물차 운전자 가정의 경제·심리적 안정을 돕기 위해 교통사고 피해 운전자 자녀에게 학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S-OIL의 관계자는 “생계를 위해 많은 시간 운전대를 잡을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빈번히 발생되는 교통사고 피해로 운전자는 물론 가족들도 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된다”라며 “S-OIL과 STLC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화물차 운전자 분들을 격려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물차 운전자 가정의 자녀들이 안정적으로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