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소외계층에 사랑의 계절김치 나눔
농어촌公, 소외계층에 사랑의 계절김치 나눔
  • 송명규 기자
  • 승인 2019.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00kg 사회복지시설 등 전달
한국농어촌공사 임직원이 소외계층에 전달할 김치를 담그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임직원이 소외계층에 전달할 김치를 담그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4일 나주 미래팜에서 임직원 50여명이 참석해 배추김치와 열무김치 1,200kg를 직접 담그고 300상자에 나눠 담아 광주·나주 지역소외계층과 사회복지시설에 직접 전달했다.

2016년 시작된 ‘사랑의 계절 김치 나누기’는 직원들이 직접 담근 김치를 지역 소외계층에 전달하며 수혜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농어촌공사는 ‘행복한 진짓상 차려드리기’, ‘농어촌 집 고쳐주기’ 등 지역사회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으로 농어촌 지역과 상생하며 풍요로운 삶터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