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기평·加 천연자원부, 청정에너지기술협력 지속
에기평·加 천연자원부, 청정에너지기술협력 지속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9.0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기술 에너지분야 접목 공동 추진
김홍민 에기평 성과확산본부장(우)과 Jane Powers 캐나다 천연자원부 국제협력과장이 청정에너지기술협력 MOU 갱신·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홍민 에기평 성과확산본부장(우)과 Jane Powers 캐나다 천연자원부 국제협력과장이 청정에너지기술협력 MOU 갱신·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원장 임춘택, 이하 에기평)이 캐나다와 청정에너지기술협력을 이어간다. 

에기평과 캐나다 천연자원부는 청정에너지분야의 지속적인 공동연구 필요성에 공감해 2014년 체결한 MOU를 지난 18일 캐나다 밴프에서 갱신했다.

양 기관은 지난 2014년 이후 에너지기술교류회, 공동워크숍 등을 개최하며 교류를 강화해 왔다. 또한 양 기관의 지원을 통해 한국지질자원연구원과 캐나다 지질조사연구원간에 셰일가스 탐사기술 관련 공동연구가 진행 중에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재생에너지, 스마트그리드, 에너지저장기술, 전기차·수소연료전지차 등 차세대 수송기술분야와 함께 최근 부각되고 있는 에너지 IoT, 인공지능을 이용한 신소재개발 등 4차 산업혁명기술을 에너지분야에 접목하는 기술협력도 추진하게 된다.

김홍민 에기평 성과확산본부장은 “캐나다는 천연가스, 석유 등을 수출하는 국가임에도 불구하고 에너지전환이라는 글로벌 추세에 뒤지지 않기 위해 기술기반의 새로운 에너지원인 재생에너지, 수소 등 청정에너지기술에 대한 투자와 국가간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라며 “캐나다와의 협력 경험과 성과를 바탕으로 에너지기술의 디지털화 등 청정에너지기술의 미래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양국 기업 및 연구기관간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