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저감 아이디어 공모전, 우수작 발표
미세먼지 저감 아이디어 공모전, 우수작 발표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公, ‘시민주도 미세먼지 해결 제보 앱’ 등 4건 선정, 정책반영 건의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미세먼지를 낮추는 국민의 다양한 생각을 관련 정책 및 사업에 반영하기 위해 실시한 미세먼지 저감 아이디어 공모전우수작을 선정해 발표했다.

미세먼지 저감 아이디어 공모전은 지난 319일부터 430일까지 한국환경공단 누리집(www.keco.or.kr)을 통해 총 370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이 중에서 실현가능성, 효과성, 지속성 등을 기준으로 대학교수 등 관련 전문가의 서면심사로 후보군(36)이 선정됐으며 아이디어 대한 국민 의견접수 및 평가, 본 심사를 거쳐 우수작 4건이 선정됐다.

우수작 4건은 시민주도 미세먼지 해결 제보 앱 폭죽은 멈추고(Go) 미세먼지는 낮추고(Go) 미세먼지 잡는 간판 건설현장 집진방식 청소시스템으로 변경 등이다.

시민주도 미세먼지 해결 제보 앱은 노천 불법소각, 건설현장 등에서 발생하는 먼지를 방치할 경우 시민들이 미세먼지 전용 애플리케이션으로 제보해 해당 지자체가 빠르게 대처하도록 하는 아이디어다.

폭죽은 멈추고(Go), 미세먼지는 낮추고(Go)’는 축제, 행사 등에 폭죽 사용을 자제하고 무인기(드론)나 레이저 같은 대체재를 활용하자는 아이디어다.

미세먼지 잡는 간판은 건물 간판에 미세먼지 거름망(필터)를 장착해 미세먼지를 흡수하자는 이색 아이디어다.

건설현장 집진방식 청소시스템으로 변경은 건설현장 청소방식을 바람을 불어 날리는 동력배풍기 방식에서 진공청소기와 같이 먼지를 흡입하는 집진방식으로 바꾸자는 것이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의 참신한 생각과 격의 없는 제안을 통해 일상 속에서 미세먼지를 줄여볼 수 있는 정책적 아이디어를 모으기 위해 마련됐다.

우수작에는 시민의 자발적 참여방법부터 미세먼지 발생의 한 원인이지만 평소 문제의식 없이 간과해 왔던 불꽃놀이, 건설현장 청소방식 개선, 간판 활용까지 전문적이지는 않지만 주변 환경의 개선을 통해 미세먼지를 저감할 수 있는 생활 속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환경공단은 선정된 아이디어를 환경부, 국가기후환경회의, 지자체 등 유관기관에 건의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우수작 선정자에게는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상과 소정의 상금을 수여한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작은 아이디어가 정책의 출발점이자 문제 해결의 실마리가 되는 경우가 많다라며 국민이 제안해 선정된 아이디어는 사장되지 않고 미세먼지정책과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