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전국 강‧호수 운항 유람선연료 점검
석유관리원, 전국 강‧호수 운항 유람선연료 점검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사고 예방 8월 말까지 진행
석유관리원 검사원이 선박연료 품질점검 서비스를 위해 유람선의 연료탱크에서 연료 샘플을 채취하고 있다.
석유관리원 검사원이 선박연료 품질점검 서비스를 위해 유람선의 연료탱크에서 연료샘플을 채취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이 국내 강·호수 등 내수면에서 운영되는 유람선을 대상으로 선박연료 품질점검 서비스를 시행한다.

선박연료를 대상으로 한 이번 품질점검 서비스는 헝가리 유람선 침몰 사고 희생자를 추모하고 하계 휴가철을 맞아 유람선 이용자가 늘 것으로 예상됨에 따른 것으로 석유관리원의 재능기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석유관리원은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의 협조를 받아 지난 11일 한강 유람선 4척을 대상으로 연료품질 점검을 시작으로 8월30일까지 전국 내수면 유람선을 직접 찾아다니며 무상 서비스를 진행하고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석유불법유통 근절 캠페인도 펼칠 예정이다.

석유관리원의 선박연료 품질점검 서비스(석유불법유통 신고 및 품질점검 서비스 문의  오일콜센터 1588-5166)를 희망하는 유·도선 업체는 석유관리원 각 지역별 본부로 신청하면 된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헝가리 유람선 침몰 사고로 인한 희생자와 그 가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라며 “국내에서는 이 같은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우리 관리원이 할 수 있는 일을 묵묵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