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公, 태풍 ‘다나스’대비 현장점검
제주에너지公, 태풍 ‘다나스’대비 현장점검
  • 송명규 기자
  • 승인 2019.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비상대응반 편성
제주에너지공사 관계자들이 풍력발전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제주에너지공사 관계자들이 전기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제주에너지공사(사장 김태익)는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함에 따라 19일 모든 발전단지 및 공사현장 등 시설물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소형태풍 ‘다나스’는 19일 밤 제주를 지나 20일 남부 내륙을 관통하며 많은 비 피해를 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김태익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은 “비상상황실을 운영해 태풍 피해를 최소화하고 특히 시설물 침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처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주에너지공사는 북상 중인 태풍 다나스에 대응하기 위해 비상상황실을 중심으로 각 발전단지, 신재생에너지 홍보관에 24시간 비상대응반을 편성해 운영 중에 있다. 풍력발전기, 태양광패널, 침수우려 시설물을 중점으로 모니터링하며 태풍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