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이사회, 전사 품질경영 성과 창출 ‘박차’
동서발전 이사회, 전사 품질경영 성과 창출 ‘박차’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품질결함 Zero화로 매년 1,300억원 이상 성과 창출 기대
한국동서발전 이사회에 참석한 이사진이 품질경영 마스터 플랜을 보고 받고 있다.
한국동서발전 이사회에 참석한 이사진이 품질경영 마스터 플랜을 보고 받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22일 비상임이사를 포함한 전 이사진이 참석한 가운데 품질경영을 통한 성과창출 및 전력품질 제고를 위한 품질경영 이사회를 개최하고 전사 ‘품질경영 마스터 플랜’을 보고했다고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은 품질관련 자체평가지표 운영(EWP Q-Index, 매우우수), 품질경쟁력기업 외부평가 1등급 달성, 2018년도 품질분임조 9개 대통령상 수상 등 우수한 품질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러한 우수한 품질경영 성과를 이어나가기 위해 지난 6월 ‘품질경영 마스터 플랜’을 수립해 중장기 품질경영체계를 구축했다.

마스터 플랜에 따르면 △품질보증체계 강화 △품질역량 우위확보 △신규건설사업 및 신재생 품질관리 강화 △품질혁신활동 내실화 등 4대 목표와 이를 달성하기 위한 18개 세부전략과제를 통해 매년 약 1,300억원 상당의 성과 창출이 기대된다.

이날 품질경영 이사회에서는 공인시험기관 DB와의 연계를 통한 시험성적서 위변조 방지 기술과 신규 가스발전소 건설 시 품질 체계 고도화, 신재생발전설비 품질관리 시스템 구축 현황 등을 공유했고 마스터 플랜에서 설정한 목표의 적절성 및 이를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이 진행됐다.

이사회 의장을 비롯한 이사들은 적극적인 품질경영 노력을 통해 총 고장건수 및 고장정지율 감소 등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에 대해 격려하며 지난 이사회에서 논의한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품질경영에 적용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고 이사회 차원에서 마스터 플랜이 차질 없이 진행되는 것을 점검하기 위해 품질경영 실적 등을 주기적으로 보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