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도시가스 확대 보급한다
영주시, 도시가스 확대 보급한다
  • 조재강 기자
  • 승인 2019.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외지역 등 공급관 설치비, 시설분담금 지원
8월말 2.42Km 공급관 준공 시 385세대 혜택

[투데이에너지 조재강 기자] 경북 영주시가 도시가스 미공급지역 중 단독주택 밀집지역 등 소외지역에 대한 보급을 확대한다.

지난 30일 시에 따르면 도시가스 공급 소외지역의 공급관 설치비는 도시가스사가 공사비의 60%를 부담하고 나머지 40%는 도비와 시비로 보조해주는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지난 2015년 풍기읍 일원의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총 공사비 23억8,500만원을 투입해 본관 및 공급관 18.6Km, 정압기 1개소 등을 설치해 소외됐던 풍기지역 2,160여가구에 도시가스를 확대 공급했다.

올해는 7억4,400만원(공급사 60%, 지방비 40%)을 투입해 구성로 373번길과 지천로 157번길 2개구간 공급관 길이 2.42Km를 설치해 385세대의 도시가스 공급을 목표로 8월 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내년에는 9억4,2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가흥동 1456-16번지 외 2개 구간 2.68Km의 공급관을 설치해 총 350세대에 도시가스를 공급할 계획이다.

또 도시가스를 공급받지 못해 민원이 발생되고 있는 ‘경제성 미달 지역’의 도시가스 공급을 위해 지난 2016년 관련 조례를 개정해 시공사의 공급관 설치비 일부와 수요자가 부담해야 하는 ‘시설분담금’을 보조하는 등 시민의 청정연료 보급을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

이 사업은 지난 2017년도 휴천동 지천로 108번길 48세대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총 1억4,100만원이 투입돼 4개구간 182가구가 혜택을 받았다.

올해는 1억2,2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2개구간 97가구가 도시가스를 공급을 받게 된다. 현재 설계를 완료하고 하반기에 공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1억5,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3개구간 100여가구가 도시가스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단독주택 등 도시가스 미공급지역의 주민들이 청정연료인 도시가스를 사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매년 기반시설을 확충해 에너지 복지 불균형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