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에너지비즈니스 플랫폼 EN:TER 오픈
한전, 에너지비즈니스 플랫폼 EN:TER 오픈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사업 활성화 기대·다양한 에너지서비스 중개
EN:TER의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 개요.
EN:TER의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 개요.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5일부터 에너지비즈니스 플랫폼인 EN:TER를 오픈한다.

EN:TER은 한전의 새로운 에너지(ENERGY) 터전(TER) 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

EN:TER은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에너지서비스를 중개해 주는 에너지분야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와 ‘고객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비즈니스 매칭서비스는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마켓, 전력수요관리(DR) 마켓, 전력데이터서비스(EDS)마켓으로 구성된다.

고객들은 에너지절약 전문기업(ESCO)을 통해 초기투자비 부담없이 회사·공장·빌딩 등의 노후화 또는 저효율에너지시설을 고효율시설로 대체하거나 전력수요관리(DR)마켓을 통해 절약한 전기를 전력시장에 판매할 수 있다.

또한 전력데이터서비스(EDS)마켓에서 전기사용량을 손쉽게 확인하는 등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서비스사업자들이 소비자의 전력데이터와 이종(異種)데이터 연결을 통해 개발한 다양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특히 EN:TER은 비즈니스 매칭서비스 이외에도 이용회원들이 에너지 분야의 다양한 정보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KEPCO 모바일 App 다운로드, 우리 동네 전기공사업체 안내, 분산전원 연계정보 안내, 전력통계, 한전 특허검색 등 고객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EN:TER은 사이트(www.en-ter.co.kr)를 통해 접속할 수 있으며 EN:TER에서 이뤄지는 상담, 견적, 기업매칭, E-Store 개설 등은 모두 무료(단 설비진단비용 등은 비용 발생 가능)로 제공된다.

한전의 관계자는 “향후 에너지신산업 펀드마켓 등을 추가로 오픈하는 등 에너지분야 플랫폼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