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영남지사,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 합동 간담회 개최
광해관리公 영남지사,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 합동 간담회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민안전 테마파크에서 심폐소생술 등 체험 시간도 가져

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에서 관내 광해방지사업자 및 연탄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 합동 간담회’를 갖고 있는 모습.

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에서 관내 광해방지사업자 및 연탄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 합동 간담회’를 갖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지사장 임영철)는 6일 관내 광해방지사업자 및 연탄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사업장 안전관리 강화 합동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는 사업장 안전⁃재난 사고 예방교육, 애로사항에 대한 상호 의견교환은 물론 갑질 문화개선을 위한 의견청취 시간을 가졌다.

또한 대구시민안전 테마파크에서 실생활과 밀접한 지하철화재, 심폐소생술 등의 상황을 체험함으로써 안전의식도 고취했다.

임영철 광해관리공단 영남지사장은 “안전사고 취약시기에 폭염, 태풍과 같은 재난과 사고로부터 안전한 사업장 관리를 위해 힘써달라”라며 “앞으로도 관내 광해방지사업자 및 연탄제조업체와 소통·협력을 통해 광해방지사업의 효과적 추진 및 에너지복지 향상을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