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公 홍보관 ‘NEXTAGE’ 공개
에너지公 홍보관 ‘NEXTAGE’ 공개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홍보·교육·문화 복합공간, 오는 20일 개관식 개최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오는 20일 울산 우정혁신도시 신청사에서 홍보관 ‘NEXTAGE’ 개관식을 갖는다.

NEXTAGE국민과 함께하는 미래란 콘셉트의 에너지홍보·교육·문화의 복합공간으로 새로운 에너지 문화를 창조·공유하고 행복한 미래에너지세상을 만들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806.4면적에 복층 구조로 에너지 스테이지 KEA스테이지 오픈 스테이지 등의 3가지 테마공간으로 꾸며져 있다.

먼저 에너지 스테이지는 다채로운 에너지 문화 콘텐츠를 공유하고 이벤트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에너지 복합 문화 공간이다. , 강연, 이벤트 특별전시 등을 할 수 있는 가변형 오픈라운지를 구성했고 강의자료·영화·동영상 연동이 가능한 7m LED미디어월을 설치했다.

또한 이이남 작가와 콜러보레이션을 통해 LED미디어월에 에너지를 주제로 한 미디어아트 작품을 연출했다. 이밖에 유아동반 가족단위 방문객을 위한 키즈 플레이존과 놀이공간, 부모휴게공간도 마련했다. 또한 지역작가·동호회·초대전 등 작품을 전시 및 관람할 수 있는 오픈갤러리 공간도 구성돼 있다.

KEA스테이지는 에너지공단의 연혁과 주요 활동을 소개하고 친환경에너지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공간이다. 먼저 무분별한 에너지사용으로 인한 지구의 위기를 LED 전광판과 입체감 있는 영상을 통해 보여주고 있다. 인터렉티브 터치월을 통해 공단의 역할과 역사를 재미있게 알 수 있도록 했으며 AR, 미디어 테이블 등 다양한 기술을 활용해 에너지효율, 기후변화대응, 신재생에너지 등 공단사업을 쉽고 재미있게 소개한다. 또한 자신의 성격 유형에 따라 나에게 맞는 에너지직업 찾기 검사(진로홀랜드 검사)를 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오픈 스테이지는 에너지와 관련된 다양한 연구 및 창업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에너지창작발전소 콘셉트로 구성했다. 창업 준비·공부 등을 할 수 오픈데스크와 회의하고 접견할 수 있는 미팅룸, 2~4인 규모의 스타트업이 입주해 사용할 수 있는 그룹스튜디오가 있다. 특히 에너지 관련 1인 스타트업과 예비 창업가가 사용할 수 있는 프라이빗 스튜디오를 제공해 공유오피스 공간을 구성했다.

에너지공단은 홍보관을 에너지홍보, 교육, 문화복합공간으로 제공해 방문객에게 에너지정책 및 사업에 대한 이해와 더불어 에너지문화 체험을 통해 에너지의 중요성에 대해 알리겠다는 방침이다.

무엇보다 지역사회와 연계해 에너지교육, 야외공연, 음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아트갤러리, 사회적 기업 등을 위한 공간도 제공해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가치 실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개관식에는 에너지공단 임직원, 유관기관 및 자문단 등 약 1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개식선언, 오케스트라 공연, 홍보관 견학 등의 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NEXTAGE 홍보관이 앞으로 에너지공단을 대표하는 명소로서 행복한 미래 에너지세상을 만들어가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리라 생각된다라며 지역사회 및 유관기관과 연계해 에너지 관련 교육·홍보 등 에너지문화 조성에 기여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