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L,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성능인증기관 지정
KTL,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성능인증기관 지정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환경과학원 심사 거쳐 지정 완료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진주본원에서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실내 시험평가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진주본원에서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실내 시험평가가 진행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국내 유일 공공 종합시험인증기관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원장 정동희)은 22일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성능인증기관’으로 지정을 받았다.

환경부는 시중에 유통되는 미세먼지 간이측정기의 성능정보를 소비자가 제대로 알고 사용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간이측정기에 대한 성능인증제를 15일부터 시행했으며 KTL은 국립환경과학원의 심사를 거쳐 인증기관으로 지정받아 22일부터 해당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미세먼지 간이측정기 성능인증제는 미세먼지 간이측정기에 대한 성능평가를 통해 등급을 부여하고 사용자가 그 등급을 알고 사용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는 제도다. 형식승인을 받은 미세먼지 측정기는 국가측정망 등에서 고도의 정확도를 요구하는 측정에 사용되는 고가의 장비이며 간이측정기는 습도 등 외부 영향으로 인해 신뢰도가 상대적으로 낮지만 일반 대중들이 쉽게 구매해 사용한다.

앞으로 미세먼지 간이측정기에 대한 성능인증을 받고자 하는 기업들은 KTL 진주본원, 서울분원(구로구) 및 경기분원(안산) 고객접수처를 통해 쉽고 편리하게 신청이 가능하다.

관련 기술상담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KTL 환경기기센터(곽희성 주임연구원, 055-791-3655)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