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평택기지本, 맞춤형 안전관리 컨설팅 시행
가스公 평택기지本, 맞춤형 안전관리 컨설팅 시행
  • 조재강 기자
  • 승인 2019.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화재 취약대상 가스시설 집중 점검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에서 열린 안전관리 컨설팅 모습.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에서 열린 안전관리 컨설팅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재강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 평택기지본부는 지난 22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합동으로 ‘대형화재 취약대상 안전 컨설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박동열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장, 이형철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 박기완 평택소방서장을 비롯한 각 기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컨설팅에서는 평택 LNG 기지의 재난대응체계 및 저장탱크·중앙조정실·기화송출설비 등 주요 천연가스 생산시설의 운영현황을 집중 점검했으며 현장 안전관리 강화방안에 대한 심도 있는 토의도 진행됐다.

박동열 평택기지본부장은 “중요 국가기반시설인 평택기지는 대형화재 발생 시 막대한 인적·물적 피해로 인한 국가적 손실이 예상된다”라며 “이번 컨설팅에서 도출된 의견을 기반으로 재난대응 시스템을 한층 더 정교하게 개선해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는 최근 신속한 화재 대응을 위해 특수소방차 1기를 추가 도입하는 등 재난 발생에 대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