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부산북부지사, 이주여성인권센터 후원
가스안전公 부산북부지사, 이주여성인권센터 후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누리상품권과 가스안전 길잡이 책자 전달
김경주 가스안전공사 부산북부지사장(우)이 부산이주여성인권센타를 방문해 온누리상품권 50만원과 ‘가스안전 길잡이’ 책자를 전달한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경주 가스안전공사 부산북부지사장(우)이 부산이주여성인권센터를 방문해 온누리상품권 50만원과 ‘가스안전 길잡이’ 책자를 전달한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산북부지사(지사장 김경주)는 2일 부산 동래구 안락동 부산이주여성인권센터를 방문해 온누리상품권 50만원과 총 6개 국어로 제작된 ‘가스안전 길잡이’책자를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제26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 주간을 가스안전 강조기간으로 정해 추진하는 행사의 일환으로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이주여성 가정에게 물질적인 도움과 자율가스안전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후원행사에 참여한 김경주 가스아전고사 부산북부지사장은 “공사 부산북부지사 직원들의 따뜻한 성원을 모아 부산이주여성인권단체에 후원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기선 부산이주여성인원센터장은 “가스안전공사의 지속적인 후원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는 뜻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