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혁신 에너지 절감기술 선봬
삼성전자, 혁신 에너지 절감기술 선봬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9.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대전’ 참가···에너지 위너상 수상 제품 전시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삼성전자 부스에는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 수장 제품들이 전시됐다.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삼성전자 부스에는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 수장 제품들이 전시됐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삼성전자가 3일부터 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 전시회인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혁신적인 에너지 절감기술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6월 발표된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전시장을 구성했다.

삼성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카세트(천장형 실내기)가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국무총리상’을, DVM S 고온형 시스템에어컨 실외기가 ‘에너지 위너상’으로 선정되며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천장형 실내기는 풍량 손실을 최소화하면서도 균일한 바람을 구현하는 유로 설계, 열교환기·인버터 압축기 등 핵심 부품의 효율화를 통해 기존 제품대비 냉방 효율은 최대 18%, 난방 효율은 27% 개선했다. 또한 사람의 위치나 활동량을 파악해 운전 모드와 풍향을 자동으로 조정하는 인(人)감지 센서가 탑재돼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다.

DVM S 고온형 시스템에어컨 실외기는 4세대 듀얼 플래시 인젝션(Dual Flash Injection) 압축기기술을 적용하고 공기를 배출하는 유로를 개선해 열교환기 성능을 높였다.

이 제품은 최대 43℃의 실외 온도에서도 냉방성능 100% 구현과 최대 50℃와 영하 25℃의 극한 상황에서도 우수한 냉난방 성능을 발휘할 뿐만 아니라 전모델이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달성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집, 학교, 사무실, 유통 매장 등 다양한 생활공간 별로 에너지를 최적화해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도 제안했다.

특히 국내 최대 면적인 157.4㎡까지 4계절 청정 가능한 시스템에어컨용 공기청정 패널, 국내 최초로 한국 전력의 심야전력기기 인증을 취득한 ESS(에너지저장장치) 냉난방설비와 같은 기술도 관심이 집중됐다. 

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이번 에너지대전에서 공조 솔루션뿐만 아니라 주방·리빙가전에 이르는 다양한 에너지 고효율 기술을 선보였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최고 수준의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핵심 부품, AI·IoT 등 다양한 기술 혁신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